본문 바로가기

성북동

성북동 서울면옥 집근처에 숨은 맛집 발견. 오가다가 보면 이 집은 놋그릇을 사용한다는 점에 마음에 끌렸다. 그러다 우연히 소고기국밥 맛이 어떨까 하고 들어가 봤다. 명동따로국밥집에서 국밥을 먹은 이후로 그만한 집을 찾지 못했는데 그 집에 필적할 만한 맛을 뜻밖의 장소에서 발견하였다. 국밥을 시키면 먼저 나온 반찬은 단촐하다. 깍두기와 배추 겉절이 생김치가 놋그릇에 담겨서 정갈히 나온다. 이것이 중국산 날아가는 그런 김치가 아니라 갖은 양념을 듬뿍 넣은 그런 김치아닌가.. 따뜻한 육수가 곁들어 나오는데 맛이 있어 그냥 물보다 나았다. 드디어 소고기국밥이 나오는데 국물을 한 숟갈 떠 먹어보고는 감동의 눈물을 흘릴 뻔 하였다. 소고기 살점을 성큼 잘라내어 푹 고아 우려낸 바로 그 고향의 맛이었기 때문이었다. 나는 공기밥 하나.. 더보기
성북동 별미 옛날 손칼국수 일요일인데 방에서 시체놀이 하다가 오후 늦어서야 점심 먹으러 가볼까 나섰다. 원래 성북동이 옛날 부자들이 좀 살던 데라서 잘 찾아보면 맛집들이 많거든. 아쉽게도 이동네 식당들은 일요일에 대부분 쉰다. 한성대 입구역에서 북쪽길로 올라가다 보면 맛집들이 꽤나 있다. 골목 골목에 숨어 있거든. 오늘은 큰길 따라 계속 올라가 보았다. 그러다가 발견한 집은 저렴한 가격에 한끼 배불리 먹을 수 있는 그런 집이었다. 별미 옛날 손칼국수. 일요일이라 근처 식당들이 모두 쉬는데 이집은 문을 열고 있어서 들어갔다. 주메뉴가 칼국수냐고 물었더니 주인 할머니는 다 자신있다고 하시네. 만만한 순두부를 시켰는데 반찬도 가지런하게 내오셨다. 우리 어머니 뻘 돼 보이는 할머니라서 믿음직해 보였다. 순두부 찌개는 맛있어서 바닥까지 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