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이 LG070 전화는 정말 저처럼 해외에 사는 사람들에게는 정말 인기 좋습니다. 심지어 옆집에 사는 한국사람 집에 전화할 때도 로컬 전화를 사용하지 않고 이 LG070 전화를 사용합니다. 왜냐면 통화료가 공짜이니까요? 거의 대부분의 교민들이 LG  070 인터넷 전화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런데 간혹 지뢰가 있어서 열심히 수다를 (공짜인 줄 알고) 떨었더니 전화 끊으면서 타사070 전화라고 말할 때는 절망이죠. 빨리 끊을 걸~

이 LG070 전화기를 사면 무선공유기를 하나 주는데 이 무선 공유기를 사용하는 장소라면 별도의 비밀번호 세팅없이 바로 통화가 되기 때문에 (123456789a 는 노트북 등 Wifi 접속에 사용하는 패스워드로 이것과 상관없이) 이웃집에 놀러갈 때 전화기를 가지고 가기만 하면 자동 연결되어 전화를 받거나 걸 수 있으니 휴대전화가 따로 없지요.

우리집 같은 경우 가게에 한대, 집에 한대 놓아 두고 집으로 전화를 걸 때 이 무료통화를 이용하니까 여러모로 좋습니다.



문제 현상

우리집에 LG 070 전화기 두 대가 있는데 동일한 AP에 물려서 쓰는데도 불구하고  흰색(WPU-7700) 은 문제 없이 잘 되는데 까만색(WPI-8000)은 슬며시 연결이 끊어져 있습니다. 그래서 이 전화번호로 전화를 걸면 인터넷연결이 되어 있지 않다던가 전화기가 꺼져있다 라는 메시지가 나오는데요. 실제로는 버젓이 전원이 들어와 있는데도 말입니다. 전화통화도 못 하고 수신도 못 하는데도 매달 기본요금은 꼬박꼬박 내잖아요.

원인 추정

제가 봤을 때는 중간에 AP와 전화기 사이에 인터넷연결이 끊어지는 경우가 있는데 (AP전원이 나갔거나 뭐 어쨌거나 상황으로) 이럴 때 흰색 놈은 잽싸게 다시 시도해서 연결을 복구해 놓는데 이 까만놈(WPI-8000)은 어리버리 그냥 끊어진 채로 스스로 자동 재연결을 못 하는 소프트웨어의 치명적인 버그가 있는 거 같습니다. 

↑ KT와이브로 무선공유그 에그

이러한 나의 추측이 맞는다면 이것은 심각한 문제입니다. 왜냐면 집에서만 사용하기 위해서 LG 070을 선택하지는 않았기 때문입니다. LG070 의 큰 장점 중에 하나가 들고 다니면서 무선AP만 있는 곳이라면 어디서든지 통화를 할 수 있다는 것이 거든요. 최근 KT에서 휴대용 와이브로 무선공유기가 출시되었는데 있는데 이것과 이 LG070 전화기를 같이 가지고 다니면서 이동 중에 전화를 하는 사람도 제법 많습니다. LG070 전화기는 어떠한 무선AP에도 잘 연결되어 줘야 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사무실에서 실제로 테스트를 해 본 결과 30분에서 한시간 간격으로 전화기와 무슨AP사이에 인터넷연결이 끊어졌다가 다시 붙는 짓(?)거리를 반복하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인터넷 연결이 되면 '삐리리리~'하는 연결 성공음이 나오니깐 알 수 있죠.  

음량조절버튼이 없다던가, 진동기능이 안 되던가 뭐 이런 것은 그냥 참으면서 버틸 수 있습니다. 그러나 전화연결이 안 되어  중요한 전화를 받을 수 없게 되어 버리는 이런 어이없는 치명적인 버그는 그냥 넘길 수가 없습니다. 사용할 수 없다는 말이죠. 기본료는 받으면 안되죠. 

그래서 당부드리건데 새로 LG070 가입하시는 분은 절대로

까만색(WPI-8000)  는 절대 사지 마세요. 후회합니다.

해지 시도

해지하려고 전화했더니 66,000원을 내라고 하네요. 사실 가입한지 2달 됐거든요. 가입할 때 2년 약정을 했거든요. 어쨌든 약속은 약속이니 해지를 하려면 전화기 기계값을 물어내야 합니다. 그래서 그냥 쓰레기통에 쑤셔넣어 놓고 매달 기본료만 2년 동안 2,000원씩 내서 48,000원 납부하고 난 뒤에 해지하는게 더 싸겠다 싶어서  해지는 안 하고 있습니다. 다시 만져보니 이 WPI-8000은 키패드 감도 안 좋고 수신감도도 안 좋은 거 같고, 점점 하나가 미우니 전반적으로 다 미워요.

리콜은 안 해주나?

연초에 지른 것 중에 아이폰 안 사고 옴니아 샀던 거랑, 흰색 안 사고 이 까만색 산 것이 정말 후회되요. LG측에서도 뭔가 문제를 알고 있는 눈치인데 쉬쉬하고 있는 거 같습니다. 어쨌건 공식 답변은 기계나 망이나 시스템이나 모두가 정상이다. 네가 뭘 잘못 안 것이다. 안된다는 증거를 대 보라는 것인데. 호주에 있는 그 무선AP를 같이 가지고 오면 테스트를 해서 원인을 찾아 보겠다니 말입니다. 이런 주먹구구식으로 기계를 테스트할 수밖에 없는 것일까요? 이러다 도요타 꼴 나 봐야 정신 차릴라나요? 빨리 원인을 밝혀서 자체 리콜하던가 다른 모델로 교환해 줘야 합니다.

신형단말기라고 나온게 이모양이니 원, 소비자를 위한 개선을 한 것인지 LG데이콤 회사를 위한 개선을 한 것인지 모르겠습니다. 이외에도 험담을 하자면 WPA2 방식의 암호화를 지원하지 않고요. 키패드 감이 안 좋죠. 싸 보이죠. 뭐 저만의 이런 느낌은 아닌가 봐요. 혹평을 한 분의 블로그 : http://singah.tistory.com/1787 

인터넷에 보니 이런 문제가 이미 있긴 있었네요 : http://blog.daum.net/i-phone/7248444 저 말고도 이 모델 때문에 고생한 분이 여러 분 계신가 봅니다. 어쨌건 AS센타 기사 불러서 상담해 본 결과 나만 완전히 바보됐다 싶어요.


<2010년4월6일>

'호주생활기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멜번 디지털방송은 언제 부터  (0) 2010.04.22
프로폴리스  (0) 2010.04.21
LG070 까만색(WPI-8000) 는 절대 사지 마세요  (3) 2010.04.07
멜번 달력에 기억해야 할 날 들  (0) 2010.04.05
멜번의 물건 가격  (0) 2010.04.04
벌레 박멸 작전  (0) 2010.02.19
댓글
  • 프로필사진 목련 네 저도 까만 거 샀는데 똑같은 문제로 070으로 문의를 여러차례 했는데 똑 같은 답변만 해서 불편을 겪고 있어요..
    저희만 그런 줄 알았는데...
    2010.04.12 11:04 신고
  • 프로필사진 저도 그래요. 흰 걸 주문할 걸 그랬어요. 가입한지는 6개월은 넘은 듯하군요. 1년 넘으면 넘어가야 할까 봐요. 2010.07.10 15:13 신고
  • 프로필사진 우선 서비스센터 전화해서 해결은 했습니다. 옆집 공유기랑 물려있어서 그랬더군요.
    한동안 두고 봐야겠어요. 또 그러면 갈아타야 할 듯...
    2010.07.10 16:37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