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호주생활기/이웃

멜번의 대출매니저 손희준

호주 멜번초이 2010.01.29 18:55

처음 집을 사기로 마음을 먹고 대출매니저(loan manager:론브로커)와 상담을 했습니다. 까다로운 은행업무를 우리가 처리하는 것 보다 경험많은 사람이 일사천리로 진행해 주면 걱정하나는 덜 수 있기 때문이지요. 멜번에서는 한국인 대출매니저가 두 분이 계신데 누가 괜찮은 지 먼저 집을 산 몇 사람들에게 물어보았지만 다들 남말하기 좋아하지 않는지라 그런지 아무나 좋다고만 해서 고민하다가 우리는 손희준씨와 상담을 하게 되었습니다. 어느 일요일 저녁에 돈카스터 웨스트필드쇼핑센타에서 손희준씨를 만났습니다.  대출 매니저라고해서 깐깐한 은행원을 예상했던 우리는 수수한 이웃동생 같은 모습의 손희준씨를 보고서 마음이 편안해졌습니다.

사실 우리 가족은 멜번에 금방 이주해 왔고 아는 사람도 없는 마당에 또 어느 지역에 집을 사야할 지도 정확히 주관도 없던 상태에서 막연히 집은 일단 사야겠다고 마음먹었던 터였고 이것저것 편안하게 상담을 할 수 있는 사람이 필요했던 차라 여간 다행이 아닐 수 없었습니다.  나중에 알고 보니 손희준씨는 2009년에 빅토리아한인회에서 간부로 활동하기도 했더군요. 어쨌거나 난 영어잘하고 인간성 좋은 손희준씨가 부럽기만 합니다.

대출매니저를 통하여 대출을 받을 경우 우리는 아무런 수수료를 주지 않는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대출매니저는 뭘로 먹고 사느냐 궁금했는데, 은행으로부터 수수료를 받는 모양입니다. 우리가 보험을 들고 보험료를 매달 납부하면 보험회사에서 일정의 수수료를 보험판매원에게 주는 그런 시스템과 비슷한 거 같습니다. 그래서 일부 약삭빠른(?) 분들은 대출매니저에게 협상을 하기도 하는 거 같습니다. 마치 우리가 자동차 보험을 들 때 최대한 보험료를 깍거나 선물이라도 하나 더 챙기려고 하는 것과 같은 것이지요. 그러나 난 몇 푼의 돈 보다는 친구를 원하기 때문에 이런 것을 요구하지 않았습니다.

호주에서는 정당한 댓가를 지불하는 것이 미덕입니다. 한국에서는 미리 깍아줄 것을 대비하여 약간 가격을 더 부르는 것이 상례이고 그렇다보니 깍지 않으면 웬지 비싸게 주고 산 거 같은 느낌을 받습니다만 호주에서는 파는 사람은 받을 금액을 부르고 사는 사람은 이것을 믿고 삽니다. (물론 사람사는 어디나 예외는 있겠지만요)

대출을 받기 위해서는 우선 소득이 증명되어야 합니다. 호주에서 회사를 다니고 있어 고정적인 수입이 증명되어 있다면 대출을 받을 수 있는 자격은 충분히 됩니다. 그러나 나의 경우는 아직 호주에서 취업을 한 상황이 아니었기 때문에 은행으로 부터 대출을 받는 것은 거의 불가능한 일이었지요. 물론 은행은 소득이 없는 사람에게는 신용카드 한장조차도 발급해 주지 않습니다.  손희준씨와 상담을 했을 때 이러한 경우라해도 해외소득이 있는 경우라면 대출을 받을 수 있다고 합니다. 다행히 나는 한국에서 얼마간의 소득이 있었기 때문에 그것을 이용하여 WestPac은행에서 대출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대출 신청을 할 때 여권복사본, 소득증명서류를 손희준씨를 통하여 전달한 3일 후에 pre approval 이 나왔다고 연락을 받았습니다. 이 pre approval 은 집을 구입하게 되면 은행에서 얼마를 대출을 해 주겠다는 일종의 사전 약속인 것입니다. 이 pre approval 이 없는 상태에서 집을 계약했는데 막상 은행에서 대출을 받지 못하게 될 경우 상황은 복잡하게 되기 때문에 미리 pre approval 을 받고 집을 알아보는 것이 순서입니다.


960 Whitehorse Road, Home Loan Smarts 사무실이 있는 건물

우리는 집을 알아볼 때, 계약할 때 손희준씨와 이런 저런 상담을 할 수 있었습니다. 손희준씨는 멜번에서 우리보다 훨씬 오래 생활했기 때문에 지역정보나 절차 같은 것에 대한 경험과 상식이 누구보다 더 많기 때문이지요. 일요일이나 저녁에 전화를 해도 친구처럼 친절하게 잘 답변을 해 주었습니다. 특히 우리 같은 경우 내가 한국에 있는 동안에 집을 샀기 때문에 settlement 날짜가 3개월이 넘었습니다. 요런 경우에도 잘 대처를 해 주셔서 문제없이 대출을 잘 받았습니다.

손희준
회사 : Home Loan Smarts
         Suite 3, 960 Whitehorse Road, Box Hill, Victoria 3128, Australia

모바일 : +61 (0)433 44 11 00   
Tel : +61 (0)3 9018 7771
Fax : +61 (0)3 8648 6883


<2010년1월>


'호주생활기 > 이웃'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멜번 현지 변호사 남주성  (0) 2012.03.06
멜번의 대출매니저 손희준  (1) 2010.01.29
우리동네로 이사올 오스틴형  (0) 2009.12.06
윌러스힐도서관에서 커피모임  (0) 2009.11.13
져스틴을 만나다  (0) 2009.07.11
이웃집 할아버지 마이클  (0) 2009.07.01
댓글
댓글쓰기 폼